강예빈, 연극 ‘보잉보잉’서 섹시한 스튜어디스로 변신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강예빈./ 사진제공=투이컴퍼니

배우 강예빈이 연극 ‘보잉보잉’의 첫 무대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강예빈은 지난 6일 막을 올린 연극 ‘보잉보잉’의 첫 무대에서 당당하고 섹시한 미국항공사 스튜어디스 ‘최이수’ 역을 맡아 극에 활력을 더했다. 미모와 더불어 안정적인 연기력을 선보이며 관객들로부터 큰 환호성과 호응을 끌어냈다.

첫 무대를 마친 강예빈은 자신의 SNS를 통해 “첫 공연이라 조금 아쉬움이 남지만, 오랜만에 느껴보는 떨림이 좋다”라고 밝혔다.

강예빈은 ‘보잉보잉’에 대해 “삭막한 요즘, 두시간 만이라도 스트레스를 풀고 가실 수 있을 만큼 웃게 해드리고 싶다”며 “더 열심히 하는 모습 보여 드릴 테니 많은 사랑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연극 ‘보잉보잉’은 바람둥이 주인공 조성기가 각기 다른 개성을 가진 미모의 스튜디어스 이수, 지수, 혜수와 아슬아슬한 삼각 애정행각을 펼치는 이야기다. 대학로에서 2001년 처음 시작돼 17년간 사랑받고 있다. 함께하는 출연진으로는 스페이스A 한영준, 아역 출신 배우 김성은, 코미디언 조수연 등이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