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렘주의보’ 윤은혜, 기자간담회에 나타난 천정명…돌발+심쿵 모먼트 예고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N 수목드라마 ‘설렘주의보’/사진제공= (유)설렘주의보

 MBN 수목드라마 ‘설렘주의보’에서 천정명은 윤은혜와의 위장 로맨스 제안을 수락할까.

‘설렘주의보’ 제작진은 7일 방송에 앞서 윤유정(윤은혜)의 영화 기자간담회 자리에 불쑥 나타난 차우현(천정명)의 모습을 공개했다.

제작진에 따르면 이번 방송에서는 유정과 우현의 설렘 모먼트가 공개된다. 윤유정의 영화 기자간담회 자리에 나타난 차우현은 이곳에서 예상치 못한 현장을 목격하고 행동을 개시한다고. 특히 사진 속 윤유정의 놀란 표정에선 사전에 없던 돌발 상황이 벌어졌음을 짐작하게 한다.

아울러 차우현은 윤유정에게 다짜고짜 “나한테 적립한 신세 마일리지, 지금 다 써요”라고 말한다. 그의 말에 담긴 의미와 차우현이 윤유정 앞에 깜짝 등장한 이유가 무엇인지 궁금증을 모은다.

‘설렘주의보’ 관계자는 “차우현이 윤유정의 영화 기자간담회장에 난입한 데에는 특별한 사연이 존재한다. 그 사연은 무엇일지, 두 사람 사이 어떤 변화가 일어날지 주목해주시기 바란다”고 했다.

지난 방송에서 윤유정은 남자친구 황재민(최정원)과의 열애를 인정하려 했지만 뜻밖의 결혼 소식으로 씁쓸한 배신을 당했다. 이에 윤유정의 소속사 대표 한재경(한고은)은 차우현에게 그녀의 공식 연인이 되어 줄 것을 청했지만 거절했다. 이어 윤유정이 또 한 번 그에게 3개월간의 계약 연애를 부탁했다.

 ‘설렘주의보’는 7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