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N 현장] ‘멋쁨’으로 돌아온 구구단 “믿고 듣고 보는 타이틀 얻을 것”

[텐아시아=우빈 기자]
구구단 쇼케이스

그룹 구구단 소이(뒷줄 왼쪽부터 시계방향), 샐리, 미미, 하나, 나영, 해빈, 미나, 세정이 6일 오후 서울 광장동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세 번째 미니앨범 ‘Act.5 New Action(액트.5 뉴 액션)’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 조준원 기자 wizard333@

‘인어공주’ ‘나르시스’ ‘장화 신은 고양이’ ‘찰리와 초콜릿 공장’처럼 동화, 영화, 명작 등을 독특한 색채로 재해석하며 ‘극단돌’의 매력을 보여준 그룹 구구단이 ‘오션스8’로 돌아왔다. 멤버 혜연의 탈퇴후 8인조로 팀을 재정비한 구구단은 당당하고 멋진 여성으로 거듭나는 강렬한 변화를 예고했다.

구구단이 6일 오후 서울 광장동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세 번째 미니앨범 ‘Act.5 New Action(액트.5 뉴 액션)’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동화, 영화, 명작 등을 재해석해 콘셉트로 삼아온 구구단이 이번에 선택한 작품은 영화 ‘오션스 8’. 다양한 개성을 지닌 여성 캐릭터들이 모여 하나의 목적을 완성하며 더 큰 시너지 효과를 만든다는 영화의 의미를 구구단의 색깔로 표현했다.

이번 앨범에는 타이틀곡 ‘낫 댓 타입(Not That Type)’을 포함해 몽환적이면서도 강렬한 바이브가 인상적인 ‘비 마이셀프(Be Myself)’, 멤버 세정이 작사한 포근한 발라드 ‘너에게’, 중독성 있는 후렴구가 포인트인 ‘샷건(Shotgun)’, 소속사 선배 빅스 멤버 라비가 작곡과 작사에 참여한 ‘두 잇(Do it)’, 겨울의 설렘을 담은 ‘파스텔 스웨터(Pastel Sweater)’ 등 6곡이 수록됐다. 타이틀곡 ‘낫 댓 타입’은 구구단의 새로운 색깔을 보여주는 곡으로 유니크한 사운드와 멤버들의 에너지 넘치는 보컬이 특징이다.

6일 오후 서울 광장동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열린 구구단의 세 번째 미니앨범 ‘Act.5 New Action(액트.5 뉴 액션)’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가한 세정. / 조준원 기자 wizard333@

이날 세정은 9개월만의 컴백에 대해 “구구단이 극단을 하는 콘셉트로 데뷔한 지 2년이 조금 넘었는데 이번 앨범에 많은 변화가 있었다”며 “오래 기다린 앨범인 만큼 열심히 준비했다. 한 명 한 명 돋보이고 눈길이 가도록 신경써서 준비했다. 8명 모두 각자의 모습으로 빛날 수 있게 응원해달라”고 말했다.

최근 구구단은 멤버 혜연의 탈퇴로 8인조로 재정비했다.  하나는 “9명이었을 때는 무대가 꽉 차보이고 에너지를 더 전달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었는데 이제는 8명이기 때문에 8명으로 더 무대를 꽉 채울 수 있는 방법을 고민했다. 팬들에게 더 좋은 무대를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나영은 “단짝(구구단 팬클럽)분들이 걱정하시는 부분도 알고 있다. 8명이 꽉 채우는 무대로 보답할 테니 기대와 사랑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미미는 “구구단이 9가지 색깔을 가진 9명의 극단이라는 의미였다. 여러 가지 매력을 보여드리겠다는 구구단의 의미는 변함이 없다. 계속해서 여러 매력을 보여드리는 구구단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구구단 미나,쇼케이스

그룹 구구단 미나가 6일 오후 서울 광장동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세 번째 미니앨범 ‘Act.5 New Action(액트.5 뉴 액션)’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 조준원 기자 wizard333@

콘셉트 소개를 부탁하자 미나는 “구구단의 ‘멋쁨'(멋짐+예쁨)을 세련된 느낌으로 풀었다. 기존 구구단의 모습보다 자유분방한 모습과 더불어 구구단의 새로운 매력을 보여드리려고 노력했다”고 말했다. 이어 세정은 “이번 앨범 모티브가 된 작품이 ‘오션스8’인데 8명의 멤버가 각자 다른 개성과 매력을 다방면으로 보여주고 녹여냈다. 즉 한 명 한 명 매력이 넘친다고 말할 수 있다”고 자신했다.

특히 이번 활동에서 구구단은 멤버들의 춤선과 카리스마 있는 모습까지 볼 수 있는 퍼포먼스로 당당하고 세련된 느낌을 강조했다. 구구단은 각자의 개성을 담았지만 통일감을 느낄 수 있는 안무가 포인트라고 설명했다. 샐리는 “구성이 멋있다고 생각한다. 멤버들의 춤선이 정말 예쁘다”고 강조했다. 이에 세정은 “‘나는 그런 타입 아니야’라고 말하는 듯 도도한 포즈가 포인트”라며 포즈를 취해보였다.

지난 5일 컴백한 트와이스에 이어 워너원 등 쟁쟁한 팀들이 11월 컴백을 앞두고 있다. 11월 컴백 대란에 대한 부담감은 없었을까. 나영은 “걱정을 많이 하기는 했다.하지만 (쟁쟁한 선배들과 활동하는것이) 영광스럽고 배우는 것이 많기 때문에 기대가 된다”며 “우리는 구구단의 매력을 보여드리는 게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한다”고 이야기했다.

하나는 “그동안 구구단이 귀엽고 상큼하면서 청순한 모습을 보여드렸는데 이번 곡은 당당하고 멋있는 노래다. 이번 활동을 통해 ‘구구단이 발전하고 있구나’라는 말을 듣고 싶다”며 “요즘 ‘믿고 듣고 보는’이라는 말이 있다. ‘믿고 듣고 보는 구구단’이라는 타이틀이 생길 때 까지 열심히 하겠다”고 당찬 포부를 드러냈다.

구구단의 ‘Act.5 New Action’ 전곡 음원은 오늘(6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