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치열 소속사’ 하우엔터, 신예 강율 영입…’넘버식스’ 캐스팅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강율. 사진제공=하우엔터테인먼트

하우엔터테인먼트가 6일 “최근 신인 배우 강율과 매니지먼트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하우엔터테인먼트는 가수 황치열이 소속된 가수 매니지먼트 파트와 더불어 배우 매니지먼트까지 영역을 확장하게 됐다.

강율은 전속 계약과 함께 POOQ의 첫 오리지널 드라마 ‘넘버식스’에도 캐스팅됐다

KBS와 컨버전스TV가 공동으로 기획·제작하는 POOQ의 첫 오리지널 드라마 ‘넘버식스’는 사랑에 대해 서로 다른 비밀을 가진 여섯 친구의 이야기를 그린 멜로 드라마다. 강율은 여섯 친구 중 세준 역으로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강율은 1993년 생으로 이탈리아 요리 교육 기관인 이치프(ICIF)를 졸업해 상당한 요리 실력을 갖췄다. 2016년 웹드라마 ‘네가 연애를 아느냐’의 성종 역으로 데뷔했다. 지난해에는 웹드라마 ‘열일곱’에 한해성 역으로 출연했으며 최근에는 ‘KT 10GIGA’ TV CF 광고에 등장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