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안결’ 최수영, 후드부터 뿔테까지…소설 찢고 나온 ‘러블리 비주얼’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반 사전 제작 드라마 ‘그래서 나는 안티팬과 결혼했다’의 최수영/사진제공= ㈜가딘미디어

반 사전 제작 드라마 ‘그래서 나는 안티팬과 결혼했다’(극본 남지연 김은정, 연출 강철우)(이하 ‘그안결’)에 출연하는 가수 겸 배우 최수영의 스틸컷이 공개됐다.

‘그안결’은 세계적인 K팝 톱스타 후준(최태준)과 그의 안티팬으로 낙인찍힌 잡지사 기자 이근영(최수영)의 티격태격 로맨틱 코미디를 담는다.

극 중 이근영은 기자계의 원더우먼을 꿈꾸지만 현실은 ‘그냥근영’이라 불리는 잡지사 기자로 각종 잡일을 도맡아 한다. 후준 때문에 인생에 폭풍이 불어 닥친 그는 그의 ‘공식 안티팬 1호’로 후준과 동거라이프를 펼치게 된다.

6일 공개된 사진에는 최수영(이근영 역)의 사랑스러운 모습이 담겼다. 후드티를 입고 안경을 쓴 자연스러운 모습과 환한 미소가 인상적이다.

이에 후준의 안티팬이 된 결정적인 사건은 무엇인지 궁금증이 모인다. 또 열정 만수르 잡지사 기자이지만 결코 호락호락하지 않은 사회생활을 버텨나가는 그가 직장인의 애환과 공감을 자아낼 것이라고 해 관심이 모아진다.

‘그안결’ 관계자는 “최수영의 차진 연기가 드라마를 보는 재미를 더할 것”이라며 “최수영은 현장에서도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고 귀띔했다.

‘그안결’은 방송을 앞두고 현재 촬영 중이다. 또한 최수영은 최태준과 함께 제 8회 ‘서울배리어프리영화제’ 홍보대사를 맡아 내일(7일) 개막식에서 위촉식을 가진다.

‘그안결’은 할리우드 메이저 스튜디오인 ‘워너브러더스 코리아 TV 프로덕션’이 투자 및 공동제작사로 참여한다. 북중미에서 이미 선판매됐다. 국내 TV 편성에 맞춰 160개국에 동시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