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룡선녀전’ 시청률, 케이블·종편 포함 동시간대 1위로 출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지난 3일 방영된 tvN 월화드라마 ‘계룡선녀전’ 방송화면 캡처.

지난 5일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계룡선녀전’(극본 유경선, 연출 김윤철, 제작 제이에스픽쳐스)이 케이블, IPTV, 위성을 통합한 유료플랫폼 시청률에서 가구 평균 5.6% 최고 7.0%를 기록하며 케이블, 종편 포함 동시간대 1위를 차지했다.

tvN 타깃인 남녀2049 시청률에서도 평균 3.3%, 최고 4.0%를 기록하며 지상파 포함 전채널에서 동시간대 1위를 기록했다. tvN 역대 월화드라마 중 첫 방송 타깃 시청률 1위에 등극했다.(유료플랫폼 전국 기준, 닐슨코리아 제공)

이날 방송에서는 699년 동안 계룡산에서 서방님을 기다려온 바리스타 선녀 선옥남(문채원, 고두심)과 운명처럼 나타난 두 남편 후보 정이현(윤현민), 김금(서지훈)을 둘러싼 이야기들이 펼쳐졌다.

‘계룡선녀전’은 6일 오후 9시 30분에 2회가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