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틴 호시, 탈골 치료 후 콘서트 복귀…”놀라게 해 죄송해요”

[텐아시아=우빈 기자]
세븐틴,디에잇,호시,원우,드림콘서트

그룹 세븐틴 호시(가운데 ). / 사진=텐아시아DB

그룹 세븐틴의 호시가 어깨 탈골 부상에 대한 조치 후 콘서트 무대로 복귀했다.

세븐틴 호시는 4일 오후 서울 송파구 방이동 올림픽 체조경기장에서 열린 세븐틴의 앵콜 콘서트 ‘2018 세븐틴 콘서트 ‘아이디얼 컷 – 더 파이널 씬’ 인 서울 (2018 SEVENTEEN CONCERT ‘IDEAL CUT – THE FINAL SCENE’ IN SEOUL)’ 도중 습관성 어깨 탈골로 인해 무대를 잠시 비웠다.

세븐틴은 무대에 서고 싶어 하는 호시를 위해 공연 순서를 바꾸며 무대를 이어 나갔고 의료진의 조치를 받은 호시가 공연 중반 복귀했다.

호시는 “캐럿들이 걱정할 필요가 없었다. 정말 말하기 민망한데 어깨가 뚝 빠졌다가 지금은 괜찮다”며 “이게 다 팬들이 우리를 흥분시켜서다. 다 캐럿 때문”이라고 농담하며 팬들을 안심시켰다. 호시는 “놀라게 해 드려서 죄송하다. 더 열심히 무대 하겠다”고 말했다. 승관은 걱정하고 있는 팬들에게 “사후관리는 멤버들이 책임지고 할 테니 걱정 말라”고 덧붙였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