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부터 채시라까지, ‘슈돌’ 5주년 축하…폭풍 성장한 대한·민국·만세 등장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슈돌’ 5주년 축하 인사를 전한 스타들. /사진제공=KBS2 ‘슈돌’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의 5주년을 축하해주기 위해 스타들이 총출동한다.

4일 방송되는 ‘슈돌’ 250회는 ‘한라에서 백두까지 두 번째 이야기’라는 부제로 시청자를 찾아온다. 이날 방송은 지난 방송에 이어 5주년 특집으로 꾸며진다. 슈퍼맨 가족들은 물론 사랑이와 서언·서준 쌍둥이가 모두 모여 특별한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공개된 사진 속 반가운 얼굴들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폭풍 성장한 대한·민국·만세 삼둥이가 깜짝 등장했기 때문. 무럭무럭 자라 의젓하게 변한 모습부터 나비넥타이, 셔츠까지 앙증맞게 차려입은 삼둥이의 모습이 사랑스럽다.

방탄소년단, 서강준, 류이호, 1박2일 멤버들, 채시라, 신애라 등 스타들이 대거 출동해 축하 인사를 전한다. 특히 ‘슈돌’ 내레이션을 맡았던 채시라와 신애라의 의리가 반짝반짝 빛난다. 시안이가 푹 빠진 아이돌 방탄소년단도 등장한다.

‘슈돌’ 제작진은 “공개된 사진뿐 아니라 더 많은 스타들이 ‘슈돌’ 5주년을 축하해줬다. 축하해준 스타들과 5주년까지 올 수 있도록 함께 해주신 시청자께 감사 드린다”며 “이번 방송에는 삼둥이의 특별 영상도 깜짝 공개된다”고 밝혔다.

‘슈돌’ 5주년 특집은 4일 오후 4시 50분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