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든차일드, 2018 MTV 유럽뮤직어워드 韓대표 후보 선정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골든차일드/사진제공=울림엔터테인먼트

그룹 골든차일드(Golden Child)가 ‘2018 MTV 유럽 뮤직 어워드(Europe Music Awards(이하 2018 EMA)’의 ‘베스트 코리아 액트(Best Korea Act)’ 부문에 최종 후보로 선정됐다.

골든차일드는 4일 스페인 빌바오에서 열리는 ‘2018 EMA’를 앞두고 진행 중인 ‘베스트 코리아 액트’ 부문 후보자 선정 투표에 이름을 올려 유럽 내 뜨거운 인기를 증명했다.

‘베스트 코리아 액트’ 부문은 2013년 처음 신설된 부문으로 그간 EXO, B.A.P, 방탄소년단, 여자친구 등이 수상했다.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아이돌들이 수상한 부문인 만큼 골든차일드가 최종 후보에 이름을 올린 것만으로도 인기를 확인할 수 있다. 과연 골든차일드가 유럽뮤직어워드에서 수상의 기쁨을 누릴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된다.

‘MTV EMA’는 유럽에서 가장 인기가 많았던 노래와 뮤직비디오를 선정하는 시상식. 1994년 처음 개최된 이후 유럽 최대 음악 시상식으로 자리매김했다.

골든차일드는 최근 신곡 ‘지니’를 발표하고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