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트와이스 “야식비 계주는 지효”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아는 형님’ 트와이스/사진제공=JTBC

트와이스가 JTBC ‘아는형님’에서 2049세대를 사로잡았다.

시청률 조사회사인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트와이스가 출연한 지난 3일 ‘아는형님’은 2049세대를 대상으로 집계한 타깃 시청률에서 4.1% (수도권 기준)를 기록했다. 이는 동시간대 방송된 지상파, 비지상파 프로그램 중 가장 높은 시청률에 해당하는 수치다. 지난 주에 이어 2주째 1위 자리를 지켰다. 유료가구 평균 시청률도 6.3%를 기록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아이돌그룹 트와이스가 일일 전학생으로 출연했다. 트와이스는 풍성한 에피소드와 입담으로 형님들과 찰떡 호흡을 자랑했다. 트와이스는 숙소 생활 중 가장 행복한 시간으로 ‘야식 시간’으로 꼽았다. 이들은 “9명이 다 같이 ‘야식비 계’를 하고, 계주는 리더인 지효”라고 밝혔다. 형님들은 ‘계’에 대해 연륜이 묻어나는 충고를 더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트와이스는 ‘뽀뽀’ 전통을 소개해 눈길을 끌었다. 이는 생일 때마다 뽀뽀를 해주는 것으로 멤버 채영에 의해 시작됐다. 마침 녹화 당일이 민경훈의 생일이었고 형님들은 모두 일어나 민경훈의 볼에 뽀뽀를 하며 훈훈한 분위기를 이어갔다.

‘아는 형님’은 매주 토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