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퀴즈쇼 ‘헐퀴’, 오는 4일 첫방송…”문세윤·아이즈원 출연”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XtvN ‘헐퀴’ 포스터. / 제공=CJ ENM

실시간 예능 퀴즈쇼 XtvN ‘헐퀴’가 오는 4일 정오 베일을 벗는다. 코미디언 문세윤과 그룹 아이즈원이 출연할 예정이다.

‘헐퀴’는 최근 유행으로 자리잡은 시청자 참여형 실시간 퀴즈 프로그램이다. 상식을 요구하는 퀴즈쇼와는 다르게 누구나 도전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매회 1000여 명에게 1500만 원 상당의 상품과 상금을 지급하며 한 문제만 맞힌 참가자에게도 다양한 상품이 주어지는 퀴즈쇼라는 점이 눈길을 끈다.

첫 회에서는 블루투스 이어폰 20대, 최신형 스마트폰 1대 등이 상품으로 주어진다. 뛰어난 재치와 입담으로 호응을 얻는 코미디언 이용진이 MC로 활약할 예정이다.

문세윤, 아이즈원이 손님으로 출연해 문제를 낸다. ‘헐퀴’에서는 상식이 필요한 문제가 아닌 동시에 여러 노래를 듣고 제목을 맞히는 노래 퀴즈, 사투리를 듣고 진짜 네이티브 스피커를 찾는 사투리 퀴즈 등 센스만 있으면 풀 수 있는 문제들이 출제된다. 문세윤은 특유의 입담뿐만 아니라 ‘먹방(먹는 방송) 황제’다운 면모를, 아이즈원은 톡톡 튀는 개성으로 ‘헐퀴’의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헐퀴’는 모바일 퀴즈 어플리케이션 큐피트(Q.feat)를 통해 퀴즈에 도전할 수 있다. 스마트폰 사용자라면 누구나 구글 플레이스토어와 애플 앱스토어를 통해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제작진은 스마트폰으로도 시청 가능하나 관찰력이 요구되는 문제의 경우 TV의 넓은 화면으로 시청하는 편이 더 유리할 수 있다고 귀띔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