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짠 오피스’, 이청아 is 뭔들…대체불가 열연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MBC 에브리원 ‘단짠 오피스’ 방송화면 캡처. /

MBC 에브리원 금요드라마 ‘단짠 오피스'(극본 장진아, 연출 이현주)에 출연하는 배우 이청아가 열연을 펼치며 시청자를 사로잡았다.

이청아는 지난 2일 방송된 ‘단짠 오피스’에서 코믹과 로맨스, 애처로움까지 다양한 분위기를 넘나들며 물오른 연기력을 보여줬다. 장생활 중 짠한 상황과 마주하며 코믹한 모습을 드러냈고, 사내에서 러브라인을 그리며 흥미를 높였다.

도은수(이청아)는 인사고과를 앞두고 팀원들 인맥 관리에 나섰다. 그동안 이지용(송원석)이 인맥 관리 때문에 자신에게 잘해줬다는 생각에 자존심이 상했다. 이어 은수는 인맥 관리 차원에서 생일을 맞이한 지용에게 선물을 전달했고, 그날 이후 이상하게 자신을 피하는 지용을 서운하게 생각했다.

뒤늦게 친구 선물로 준비했던 야한 속옷과 지용의 선물이 바뀐 것을 알고 “말도 안 돼”라며 “나는 그렇게 인맥이 아닌 또 하나의 흑역사를 쌓았다”고 한탄했다. 팀원들과 워크샵에 간 은수는 산책 중에 지용을 만나 오해를 풀었다. 하지만 지용이 자신을 좋아하는 줄 알고 기분 좋았다는 대답과 은수에게 입을 맞췄고, 은수는 놀란 것도 잠시 지용을 끌어당겨 박력 있게 입맞춤을 이어갔다.

이처럼 이청아는 송원석과 묘한 관계를 형성해 시청자들에게 웃음과 공감을 선사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