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벨벳, 미국 투어 확정…”LA·댈러스·마이애미·시카고·뉴어크”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레드벨벳. / 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레드벨벳(Red Velvet)이 미국 투어에 나선다.

레드벨벳은 2019년 2월 8일 LA를 시작으로, 10일 댈러스, 13일 마이애미, 15일 시카고, 17일 뉴어크 등 미국 5개 도시에서 ‘레드 벨벳 세컨드 콘서트 <레드메어> 인 유에스에이(Red Velvet 2nd Concert <REDMARE> in USA)’를 열 예정이다.

레드벨벳이 미국에서 단독 콘서트를 펼치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중독성 넘치는 음악과 발랄한 안무, 무대 매너로 해외 팬들의 마음을 흔들 예정이다.

이들은 미국 투어에 앞서 내년 1월 후쿠오카, 고베, 요코하마 등에서 일본 첫 아레나 투어도 연다. 레드벨벳의 다채로운 매력으로 열도를 뜨겁게 달굴 전망이다.

레드벨벳은 지난 8월 서울 공연을 시작으로 월드 투어에 돌입해 방콕·타이베이·싱가포르 등에서 성황리에 투어를 이어가고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