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흠밴드, ‘팩트인스타’ 100회 특집서 고품격 라이브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제공=락킨코리아

혼성듀오 정흠밴드가 지난 2일 오후 방송된 TBS ‘팩트인스타’ 100회 특집에 출연해 라이브 공연을 펼쳤다.

‘팩트인스타’는 서울 관광객 2000만 명 유치에 일조하기 위한 한류 콘텐츠 프로그램이다. 한주간의 연예 정보를 전달하고 연예계 전반에 걸친 문제점을 매주 분석한다.

이날 정흠밴드는 100회 특집을 위해 특별히 선곡한 ‘저스트 세이 헬로(Just say Hello)’ ‘낭만도시’ ‘그대야’ 등과 가수 아이유의 ‘삐삐’, 그룹 방탄소년의 ‘페이크 러브(FAKE LOVE)’ 등을 자신들만의 분위기로 재해석해 불렀다.

무엇보다 ‘팩트인스타’를 위해 직접 작사·작곡한 로고송을 만들어 이목을 끌었다.

지상렬은 핑거 기타리스트로 유명한 황명흠의 기타 연주를 보고 “황명흠의 네 번째 기타줄이 되고 싶다”고 했고, 정민경의 목소리에 대해서는 “꿀성대”라고 극찬했다. 또한 “정흠밴드의 부탁이라면 어디든 어느 곳이든 달려가겠다”고 약속할 정도로 감탄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