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틴, 오늘(3일) 앙코르 콘서트 연다…”체조경기장 입성”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세븐틴. / 제공=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그룹 세븐틴이 3일과 오는 4일 서울 방이동 올림픽 체조경기장에서 앙코르 콘서트 ‘2018 세븐틴 콘서트 <아이디얼 컷-더 파이널 신> 인 서울(2018 SEVENTEEN CONCERT <IDEAL CUT-THE FINAL SCENE> IN SEOUL)’을 연다.

앞서 이들은 홍콩·일본 사이타마· 자카르타·싱가포르·쿠알라룸푸르·마닐라·타이베이까지 8개 도시에서 16회 공연을 펼쳤다. 이번 서울 공연으로 대미를 장식할 예정이다.

무엇보다 이번 앙코르 콘서트는 세븐틴이 데뷔 이후 처음으로 체조경기장에서 여는 공연이어서 의미를 더한다. 멤버들은 양일간 두 그룹으로 나뉘어 13인 13색 솔로 공연도 펼친다.

소속사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국내 콘서트에서는 한 번도 보여준 적 없는 세븐틴의 다양한 매력을 확인할 수 있을 것”이라며 “팬들과 특별한 시간을 보낼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