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지적 참견 시점’ 이영자, ‘힐링 푸드’ 공개…”그릇 들고 흡입”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제공=MBC ‘전지적 참견 시점’

코미디언 이영자가 ‘힐링 푸드’를 공개한다. 3일 오후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다.

이날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이영자와 매니저의 ‘먹방(먹는 방송)’이 펼쳐진다. 제작진은 이에 앞서 그릇을 들고 음식을 먹고 있는 이영자의 모습을 공개해 기대를 높였다.

앞서 이영자와 매니저는 바쁘게 달려온 일상의 피로를 날리기 위해 여행을 떠났다. 두 사람의 목적지는 이영자의 ‘힐링 푸드’가 있는 소백산. 무엇보다 이영자가 특유의 맛깔나는 표현으로 음식을 소개해 기대를 한껏 높여 시청자들의 궁금증도 커졌다.

목적지에 도착한 이영자는 이장님과 반갑게 인사를 나눈 뒤 “이걸 잊지 못해요”라며 바로 주방으로 직행했다고 한다. 이영자는 조리 과정을 지켜보면서 연신 “사랑스럽다”며 눈을 떼지 못했고, 이를 지켜보던 매니저 역시 군침을 흘렸다.

‘전지적 참견 시점’ 제작진은 “이영자의 매니저는 이후 인터뷰에서 ‘힐링 푸드’의 맛이 ‘서울에 와서도 생각이 났다’며 흠뻑 빠진 모습을 보였다”고 귀띔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