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희봉X이병헌 아역의 ’67살 차이 브로맨스’…’나이거참’ 22일 첫방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나이거참’ 배우 변희봉(왼쪽부터), 변호사 전원책, 가수 설운도/사진제공=tvN

tvN이 오는 22일 오후 8시 새 예능 ‘나이거참’을 선보인다.

‘나이거참’은 나이도 생각도 너무 다른 할아버지와 10대 어린이가 함께 하고 싶었던 일들을 하며 우정을 쌓아나가는 리얼리티 프로그램.

‘할아버지’로는 배우 변희봉, 변호사 전원책, 가수 설운도가 출연한다. 이 세 사람은 특히 예능에 정식으로 고정 출연하기는 처음이다. 이들과 함께하는 ’10대’는 각각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에서 이병헌의 아역으로 명품 연기를 펼쳤던 김강훈,아이돌을 꿈꾸는 당돌한 소녀 이솔립과, 차세대 크리에이터를 꿈꾸는 개그맨 한현민의 두 딸 한소영·한가영 자매가 출연한다. 평균 연령 67세 할아버지들과 평균 연령 10세 아이들의 어디서도 볼 수 없었던 케미가 신선한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진행은 박수홍과 정형돈이 맡는다. 절친한 두 사람은 찰떡 케미와 수려한 입담은 물론, 화려한 싱글과 두 아이의 아빠로서 각각 다른 시각으로 프로그램 속 두 세대 간 소통의 징검다리 역할을 할 예정이다. ‘형이 왜 거기서 나와’라는 유행어를 연상시키는 ‘나이가 왜 거기서 나와’라는 문구는 ‘나이거참’을 통해 나이를 극복하고 소통할 출연진의 케미를 기대하게 만든다.

첫 방송에 앞서 제작진은 2일 변희봉과 김강훈의 케미를 엿볼 수 있는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김강훈은 또랑또랑한 목소리로 “저희는 67살 차이 브로맨스 커플”이라 소개하지만 변희봉은 김강훈의 재촉을 받고서야 느릿하게 자신을 소개한다. 이어 “브로맨스가 뭐냐고오~”라는 변희봉과 그를 보고 답답해하는 김강훈의 모습이 웃음을 자아낸다. 함께 공개된 다른 영상에는 바닷가에 온 변희봉과 김강훈의 모습이 담겼다. 노을을 보며 감상에 빠져 있는 변희봉과 스마트폰에 열중한 김강훈이 극명한 대조를 이룬다.

‘나이거참’을 연출하는 이용수 PD는 “‘나이거참’은 서로 너무 다른 할아버지와 어린이가 함께 생활하며 서로의 다름을 알아가는 세대간 공감 예능”이라며 “서로를 잘 알지 못한다는 데서 세대 간 오해와 갈등이 시작된다고 생각해 기획했다”고 말했다. 또한 “친해지기 힘들 것 같은 두 사람이 서로를 알아가고 이해해가는 과정에서 신선한 재미와 감동을 느낄 것”이라고 귀띔했다.

역대급 나이차의 출연진의 케미가 기대를 모으는 ‘나이거참’은 오는 22일을 시작으로 매주 목요일 오후 8시 방송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