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B, ‘피날레’로 7개월 만의 컴백…11월 아이돌 대전 합류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H.U.B 신곡 피날레 재킷 이미지/사진제공=뉴플래닛엔터테인먼트

그룹 H.U.B가 7개월 만에 컴백하며 11월 아이돌 대전에 합류한다.

소속사 뉴플래닛엔터테인먼트는 2일 “걸그룹 H.U.B(루이, 효선, 서령, 체희, 예인)가 오는 11월 9일 새 디지털싱글 ‘피날레(Finale)’를 발매한다”고 밝혔다. 

‘피날레’는 지난 4월 새로운 멤버 서령, 체희, 예인을 영입하고 ‘벚꽃 피는 날에’를 선보인 지 7개월 만에 발표하는 신곡이다.

이번 곡은 뉴이스트의 ‘여보세요’를 프로듀싱했고, 인기 걸그룹 우주소녀, 라붐, 에이프릴과 호흡을 맞췄던 작곡가 어벤전승의 곡이다. 몽환적인 사운드를 강조한 뭄바톤(Moombahton) 장르의 곡으로, 강한 비트와 이별을 말하는 여린  감성이 어우러진 것이 특징이다. 

2016년 데뷔한 H.U.B는 MBC ‘아이돌스타 육상 선수권대회’ 육상 60m 2연패를 달성하고 JTBC ‘믹스나인’에 출연했던 루이와, KBS2 ‘더유닛’에서 남다른 걸크러시 카리스마를 보여줬던 효선이 소속된 그룹이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