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인배우 한다솔, 채널A ‘열두밤’ 합류…비행 청소년 ‘다영’ 役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한다솔/사진제공=씨제스

신인배우 한다솔이 채널A 드라마 ‘열두밤’(극본 황숙미, 연출 정헌수)에 합류한다.

‘열두밤’은 세 번의 여행 동안 열두 번의 밤을 함께 보내는 두 남녀의 여행 로맨스를 그린 드라마다. 

극 중 한다솔은 머물 곳 없이 방황하는 비행 청소년 ‘다영’ 역을 맡는다. 차분한 목소리의 한다솔은 이번 작품을 통해 반항적인 연기를 선보이겠다는 각오다.

한다솔은 tvN 드라마 ‘하늘에서 내리는 일억개의 별’에서 서인국의 회사 동료 ‘신유진’ 역으로 안방극장에 데뷔했다. 오는 12월 방송 예정인 tvN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에도 출연을 확정해 촬영을 마쳤다. 

‘열두밤’은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