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보정, 영화 ‘롱리브더킹’ 캐스팅…김래원X원진아와 호흡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김보정/사진제공=제니스미디어콘텐츠

배우 김보정이 ‘범죄도시’ 강윤성 감독의 차기작 ‘롱리브더킹’에 캐스팅됐다.

‘롱리브더킹’은 동명의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한다. 목포 출신의 조직폭력배 보스가 선거에 나가 정치인이 돼 나라를 바꾸는 통쾌한 이야기를 담는다.

지난해 개봉해 청불 영화로 687만 관객 흥행을 기록한 ‘범죄도시’ 강윤성 감독의 차기작으로 김래원, 원진아가 주연으로 출연한다. ‘범죄도시’에서 함께 했던 최규화, 진선규도 다시 한번 뭉쳤다.

김보정은 극 중 변호사 소현을 연기하는 원진아의 사무관 ‘희수’ 역을 맡았다. 희수는 소현보다 언니이지만 친구처럼 지내며 언제나 그를 돕는 인물이다.

김보정은 이번 ‘롱리브더킹’에 1500대 1의 경쟁률을 뚫고 출연을 확정지었다. 김보정은 “‘범죄도시’의 강윤성 감독님과 스태프들, 그리고 좋은 배우들과 함께 할 수 있어 영광”이라며 “우리 영화는 물론 인기 많은 원작에 누가 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해 연기하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김보정은 연극 ‘뷰티풀 선데이’ ‘무대게임’ ‘사이레이나’ ‘꽃의 비밀’ ‘유도 소년’, 뮤지컬 ‘거울공주 평강 이야기’ ‘오! 당신이 잠든 사이’ ‘투모로우모닝’, 영화 ‘해무’, 드라마 ‘용팔이’ ‘미세스 캅’ ‘낭만닥터 김사부’ ‘초인가족’ ‘이판사판’ 등에 출연했다.

영화 ‘롱리브더킹’은 2019년 개봉을 목표로 지난 10월 9일 목포에서 크랭크인 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