밴드 안녕바다, 오늘(2일) 정규 5집 ‘701’ 발매..”상실에 관한 이야기”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안녕바다 정규 5집 커버. / 제공=유어썸머

밴드 안녕바다가 2일 정오 다섯 번째 정규 음반 ‘701’의 파트(part)2인 ‘비-사이드(B-side)’를 발표한다.

지난 4월 담담한 일상을 담은 ‘에이-사이드(A-side)’와 이어지는 음반으로, 쓸쓸한 감정을 녹인 곡들로 채워졌다. 두 음반이 합쳐져 ‘701’이라는 정규 5집이 완성된다.

이번 음반에는 할아버지의 부고를 전해 듣고 느낀 감정을 담아낸 ‘소식’, 소중한 사람이 곁을 떠난 뒤 후회로 얼룩진 이야기들을 전해주는 ‘남겨진 사람들’, 아무도 찾지 않는 비 내리는 방 안의 풍경을 담백하게 풀어낸 ‘빗소리마저 아픈 날’, 소중하게 간직하고 품어왔던 꿈과 마음, 열정과 사랑의 실종을 안타깝게 붙잡아 보는 ‘꿈의 실종’, 어지러웠던 한해를 하얗게 지워주는 지우개를 닮은 노래 ‘스노우 왈츠(Snow waltz)’, 아름다운 바다로 떠난 연인을 그리워하고 그와의 추억을 아름답게 기록한 ‘바이바이시(byebyesea)’ 등이 담겨있다.

안녕바다는 “‘701’의 ‘B-side’에 ‘상실’에 대한 감정을 전달하려고 했다. 소중한 무언가를 잃은 사람들의 그 상실감과 허탈함에 대한 이야기를 하고 싶었다”고 밝혔다.

이들은 새 음반 발매를 기념하며 오는 9일과 10일 서울 웨스트브릿지 라이브홀에서 공연을 펼친다. 오는 17일에는 부산 오즈홀에서 단독 콘서트를 이어간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