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우민, “‘허공에 주먹질’ 안무 있다…남자다워 보일 것”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엑소,시우민,음감회

그룹 엑소의 시우민이 1일 오후 서울 강남구 삼성동 SMTWON 코엑스 아티움에서 열린 정규 5집 ‘DON’T MESS UP MY TEMPO'(돈트 메스 업 마이 템포) 발매 기념 음악감상회에서 타이틀곡의 안무에 대해 말했다./이승현 기자 lsh87@

그룹 엑소의 멤버 시우민이 “(새 타이틀곡에) 허공에 주먹질하는 퍼포먼스가 있다”고 밝혔다.

1일 오후 3시 서울 강남구 삼성동 SMTOWN 코엑스 아티움에서 열린 엑소의 정규 5집 ‘DON’T MESS UP MY TEMPO'(이하 ‘돈트 메스 업 마이 템포’) 발매 기념 음악감상회에서였다.

앨범에는 한국어 및 중국어로 녹음한 타이틀곡 ‘Tempo'(이하 ‘템포’)를 포함해 11곡이 수록됐다. 독특한 점은 엑소가 데뷔 때부터 콘셉트로 삼아온 초능력을 토대로 만들어진 곡들이 멤버별로 수록됐다는 것이다. 또 라이더를 콘셉트로 해 한층 강렬해진 엑소의 카리스마를 감상할 수 있다.

시우민은 “남자답게 보이려고 넣은 퍼포먼스다. 그 안무가 강한 인상을 남길 것 같다”고 예고했다.

엑소 멤버들 중에서도 춤의 강자로 꼽히는 카이 또한 “다양한 구성을 사용해 멋진 퍼포먼스를 준비했다. 내일 뮤직비디오와 무대 위 모습을 볼 수 있으니 많이 상상해달라”고 덧붙였다.

엑소의 이번 타이틀곡 ‘템포’의 안무는 세계적인 안무가 리에하타가 창작에 힘을 보탰다. 백현은 “지금까지 엑소의 안무 중 가장 쉴 새 없다. 많은 수정을 거쳤으며 심혈을 기울였다”고 말해 더욱 기대감을 높였다.

‘돈트 메스 업 마이 템포’는 오는 2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에서 공개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