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의성, ‘방구석 1열’ 출연..”유아인, 빨리 나이 들지 않았으면”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김의성. / 제공=JTBC ‘방구석 1열’

배우 김의성이 배우 유아인의 연기력을 극찬했다. 오는 2일 오후 방송되는 JTBC 예능 프로그램 ‘방구석 1열’에서다.

이날 ‘방구석 1열’에서는 영화 ‘관상’과 ‘사도’를 다룬다. 김의성을 비롯해 ‘관상’의 한재림 감독과 진중권 교수 등이 이야기를 나눌 예정이다.

‘관상’에서 한명회 역을 맡아 남다른 존재감을 드러낸 김의성은 “과거 배우를 그만뒀다가 ‘관상’을 통해 배우의 길을 다시 걸었다. 기회를 준 한재림 감독에게 정말 고맙다”고 했다.

그는 ‘사도’에 출연한 유아인에 대한 특별한 칭찬으로 눈길을 끌었다. 김의성은 “유아인이 빨리 나이 들지 않았으면 좋겠다. 그가 연기하는 ‘불안하게 떨리는 청춘’을 계속해서 보고 싶다”고 말해 공감을 자아냈다.

변영주 감독 역시 “유아인은 놀랍게도 절제되는 배우다. 광기나 극한의 감정을 자연스럽게 보여주며 그 리듬을 잘 타는 배우”라며 김의성의 칭찬에 공감했다. 더불어 “‘사도’는 송강호와 유아인이 만나 일으킨 화학작용의 결과물이다. 서로가 아니었으면 없었을 연기와 영화”라며 두 배우의 연기 시너지를 호평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