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채아♥차세찌, 6개월 만에 득녀…첫 딸 순산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차세찌, 한채아 부부. 사진제공=텐아시아DB

배우 한채아와 차범근 전 축구 국가대표팀 감독의 아들인 차세찌 부부가 지난달 30일 부모가 됐다.

한채아는 지난달 30일 오전 건강한 여자 아이를 출산했다고 알려졌다.

한채아의 소속사 미스틱엔터테인먼트는 “산모와 아이가 모두 건강한 상태이며 현재 가족들의 보살핌 속에 안정을 취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귀한 생명을 맞이한 한채아와 가족들의 앞날에 따뜻한 축복을 보내달라”고 당부했다.

부부는 지난 5월 결혼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