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투비 민혁, 푹 첫 오리지널 드라마 ‘넘버식스’ 출연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비투비 민혁 / 사진제공=큐브엔터테인먼트

그룹 비투비의 민혁이 오는 12월 처음 방송되는 푹(POOQ)의 첫 오리지널 드라마 ‘넘버식스’에 출연한다.

‘넘버식스’는 KBS와 컨버젼스TV가 공동으로 기획·제작하는 드라마다. 푹은 지상파 3사의 합작법인인 콘텐츠연합플랫폼이 운영하는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 플랫폼이다.

‘넘버식스’는 ‘6개의 사랑, 6개의 욕망’이라는 부제를 통해 사랑에 대해 서로 다른 비밀을 가진 6명의 이야기를 그린 멜로 드라마다. 민혁 외에 신예 백서이, 유니티 우희, 권영민, 강율, 한소은 등이 출연한다.

극본은 ‘악동탐정스’ 시리즈와 ‘로맨스특별법’ 등을 쓴 박선재 작가가, 연출은 ‘반올림’ 시리즈와 ‘사랑과 전쟁2’를 제작했던 박기현 PD가 맡는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