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노라조 조빈, 아침 명상으로 시작하는 ‘정갈한 하루’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나 혼자 산다’의 조빈/사진제공=MBC

‘콘셉트 장인’ 노라조 조빈의 일상이 공개된다. MBC ‘나 혼자 산다’를 통해서다.

오는 2일 방송될 ‘나 혼자 산다’에는 B급 코드로 무대를 휩쓸고 있는 가수 조빈이 출연한다. 독특하지만 친근한 인간미를 발산할 예정이다.

제작진에 따르면 조빈은 마음을 정갈하게 하는 아침 명상으로 하루를 시작했다. 묵언수행을 방불케 하는 식사 준비를 이어갔다. 시끌벅적할 것만 같은 이미지와는 180도 다른 반전매력을 보였다고 한다.

상상을 초월하는 스타일로 매번 시선을 끄는 조빈. 그는 다양한 헤어제품에 높은 관심을 가졌다. 홈쇼핑 애청자라고 한다. 홈쇼핑에 빠져들어 교과서에서나 볼 법 한 주판알을 튕기는 것은 물론 머리를 질끈 묶고 암산을 했다. 그를 이토록 고민하게 만든 상황은 무엇이었을까.

또 그는 상가 사람들과 돈독한 관계를 맺고 있었다. 동네 상가를 제 집처럼 드나들며 사장님 같은 존재감을 뽐냈다고 한다. 무대 위에서 거침없이 끼를 발산하는 깨발랄한 모습과는 다른 색다른 면이 펼쳐질 예정이다.

‘나 혼자 산다’는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 15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