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길연’ 박수아(리지), 예민하고 까칠해졌다…달라진 눈빛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박수아. 사진제공=YG스튜디오플렉스

배우 박수아(리지)가 옥수수 오리지널 드라마 ‘나는 길에서 연예인을 주웠다’ 첫회부터 살벌한 눈빛으로 분노를 표출하고 있는 스틸이 1일 공개됐다.

이날 소속사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는 ‘나는 길에서 연예인을 주웠다(연출 권혁찬, 극본 이남규·오보현·문종호, 제작 YG스튜디오플렉스)’에서 ‘콘엔터테인먼트’ 소속 배우이자 주인공 슈퍼스타 강준혁(성훈)의 연인인 진세라로 맡은 박수아의 스틸을 공개했다.

해당 스틸은 1회의 한 장면이다. 진세라(박수아)는 화려한 스타일과 함께 콘엔터테인먼트 로비로 들어서 화를 내며 사람들을 쏘아보고 있다.

이에 진세라의 눈치를 살피며 피하는 직원들의 모습, 누구도 말리지 못하는  진세라의 모습은 대체 어떤 이유에서일지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나는 길에서 연예인을 주웠다’는 100% 사전 제작으로, 싱글 여성 이연서가 우연한 사건으로 월드스타 강준혁을 길에서 줍게 되며 그려지는 로맨틱 코미디 물이다. 1일 오전 10시 프리미엄 동영상 서비스 옥수수(oksusu)를 통해 독점 공개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