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벽한 타인’ 유해진 응원”…이다희·서영희부터 정다빈까지 ‘의리’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완벽한 타인’ 유해진 응원/ 사진제공=화이브라더스코리아

배우 유해진의 소속사 동료들이 영화 ‘완벽한 타인’을 응원했다.

소속사 화이브라더스코리아는 31일 유해진의 새 영화 ‘완벽한 타인’ 개봉을 맞아 소속 배우들의 응원 인증샷을 공개했다. 이다희부터 서영희, 유승목, 민진웅, 하연주, 최정헌, 정다빈, 류경수까지 ‘완벽한 타인’의 관람을 독려하고자 나선 것.

이다희는 드라마 ‘뷰티 인사이드’ 촬영 중에도 유해진을 응원하기 위해 한달음에 달려와 의리를 과시했다. 양손에 각각 ‘완’ ‘타’ 팻말을 들고 활짝 웃고 있는 모습이 눈길을 끈다.

공포영화 ‘여곡성’으로 스크린 점령에 나서는 서영희도 포착됐다. 유해진 사진을 손가락으로 가리키며 영화 ‘완벽한 타인’을 응원해 눈길을 끌었다.

더불어 민진웅은 힘을 불끈 솟게 만드는 엄지 척 포즈를 취하고 있다. 자신감 넘치는 포즈로 영화와 유해진을 응원했다.

정다빈은 환한 미소로 힘을 보태고 있다. 흐뭇한 미소를 자아내는 비주얼을 과시하며 여심과 남심 모두를 저격했다. 한층 성숙해진 외모로 상큼 발랄한 모습이 돋보인다.

이외에도 유승목, 하연주, 최정헌, 류경수가 영화 ‘완벽한 타인’을 응원하기 위해 나섰다. 유해진을 향한 든든한 의리를 과시했다.

‘완벽한 타인’은 오늘(31일)부터 전국 극장에서 만나 볼 수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