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렘주의보’ 표지훈, “예능으로 예뻐해주셔 감사…예능도 어렵지만 연기는 무섭다”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31일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팰리스 호텔에서 열린 MBN ‘설렘주의보’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표지훈./이승현 기자 Ish87@

MBN 새 수목드라마 ‘설렘주의보’에 출연하는 블락비 피오(표지훈)가 “연기도 예능도 어렵지만 연기가 제일 무섭다”고 말했다.

31일 오후 서울 논현동 임피리얼 팰리스 서울 호텔에서 ‘설렘주의보’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표지훈은 “예능은 솔직하게 드러낼 수 있고, 그 모습이 호감이라면 많이 좋아해주실 수 있지만 연기는 정말 노력하고, 열심히 공부해야 마음을 얻을 수 있고 인정받을 수 있겠더라. 연기가 가장 어려운 것 같다”고 했다.

최근 tvN ‘신서유기5’로 받은 사랑에 대해서는 “예쁘게 봐주셔서 감사하다”고 했다.

‘설렘주의보’는 동명의 인기 웹소설을 원작으로 하는 드라마다. 여자들에게 끊임없이 대시 받는 매력적인 피부과 원장 차우현과 인기 배우 윤유정의 위장 로맨스를 담는다.

‘설렘주의보’는 ‘마성의 기쁨’ 후속으로 오늘(31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