염정아, ‘완벽한타인’→ ‘SKY캐슬’…11월, 스크린·안방서 ‘무한 변신’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배우 염정아/ 사진제공=아티스트컴퍼니

배우 염정아가 올겨울 스크린과 안방극장을 넘나들며 맹활약을 펼칠 전망이다.

금일 개봉하는 영화 ‘완벽한 타인’에서 염정아는 극 중 유해진의 아내이자 문학에 빠진 가정주부 수현 역으로 분했다. 비밀이 없을 것 같은 캐릭터지만, 오히려 숨겨진 비밀들이 노출됐을 때 극과 극의 격정적인 감정 변화를 보일 예정. 특히 사랑스러운 푼수 같은 매력으로 색다른 웃음 포인트와 몰입감을 선사한다.

오는 23일 오후 11시 첫 방송을 앞둔 JTBC 새 금토드라마 ‘SKY 캐슬’에서는 주연으로 나선다. 두 딸의 자녀교육도, 남편의 내조도 완벽한 한서진 역을 맡아 SKY 캐슬 안, 그 0.1% 사이에서도 선망의 대상으로 확고할 존재감을 선보일 계획이다. 완벽함 속에 치명적인 비밀까지 감추고 있는 미스터리한 캐릭터로 호기심과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그동안 염정아는 강렬한 존재감과 카리스마를 가진 쎈 캐릭터부터 미워할 수만은 없는 귀여운 푼수기를 지닌 캐릭터, 치명적인 팜므파탈, 현실적이고 평범한 캐릭터까지 다채로운 연기를 선보여왔다.

11월, 안방과 스크린을 넘나들며 폭넓은 연기를 보여줄 염정아의 독보적인 행보에 또 한 번 이목이 집중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