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지훈 ‘계룡선녀전’ 팀에 ♥ 가득 커피차 선물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배우 서지훈/ 사진제공=매니지먼트 구

배우 서지훈이 tvN 새 월화드라마 ‘계룡선녀전’ 촬영 현장에 커피차를 선물했다.

소속사 매니지먼트 구는 31일 ‘계룡선녀전’ 촬영 현장 커피차 인증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서지훈은 커피차 앞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훈훈한 미소와 완벽한 비율이 눈길을 끈다.

‘계룡선녀전’을 통해 처음으로 주연을 맡은 서지훈은 촬영 현장의 막내로서 배우들과 스태프들의 노고에 감사하는 마음으로 커피차를 준비해 훈훈한 분위기를 이끌었다. 이날 서지훈의 커피차 선물에 현장 스태프들과 배우들은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더욱 활기차게 촬영을 이어갔다는 후문이다.

‘계룡선녀전’은 699년 동안 계룡산에서 나무꾼의 환생을 기다리며 바리스타가 된 선녀 선옥남이 정이현과 김금, 두 서방님 후보를 우연히 만나면서 과거에 얽힌 비밀을 밝혀내는 코믹 판타지. 서지훈은 무엇이든 열심히 하고 심성까지 고운 훈남 모범생이지만 공부 빼고는 뭐든 어설픈 김금 역을 맡아 허당끼 가득한 미남으로 변신해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tvN ‘시그널’, JTBC ‘솔로몬의 위증’, KBS ‘학교 2017’, OCN ‘애간장’, JTBC ‘미스티’ 등의 드라마에 출연해 끊임없이 눈도장을 찍은 서지훈이 이번 작품을 통해 차세대 신스틸러 탄생을 예고해 기대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계룡선녀전’은 오는 11월 5일 월요일 오후 9시 30분 첫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