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렘주의보’ 윤은혜 “새 작품, 기쁘고 긴장된다”…천정명과 인증샷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N ‘설렘주의보’ 윤은혜(왼쪽), 천정명 인증샷/사진제공=(유)설렘주의보

MBN 새 수목드라마 ‘설렘주의보’에서 천정명, 윤은혜가 본방 사수를 독려하는 인증샷을 공개했다.

오늘(31일) 처음 방송되는 ‘설렘주의보’는 사랑을 믿지 않는 스타닥터 차우현(천정명)과 알고 보면 연애 바보인 톱스타 윤유정(윤은혜)의 위장 로맨스다. 공통점이라고는 없는 두 사람이 각자의 목표(?)를 달성하기 위한 계약 연애를 시작한다.

방송에 앞서 공개된 사진에는 천정명과 윤은혜가 ‘10월 31일 수요일 밤 11시 첫 방송!’ ‘설렘주의보 본방사수’ 메시지를 들고 환한 미소를 짓고 있다. 특히 파이팅을 외치고 손 하트를 보내는 등 다정한 모습으로 훈훈함을 발산하고 있어 드라마 속 케미를 기대하게 한다.

남다른 외모와 능력을 지닌 차우현 역의 천정명은 “드디어 오늘 ‘설렘주의보’가 처음 방송된다”며 “매주 수요일, 목요일 밤 11시에 설레는 마음으로 여러분들을 기다리고 있겠다. 많은 시청 부탁드린다”는 메시지를 알렸다.

윤유정 역의 윤은혜는 “새로운 작품으로 인사드리게 돼 기쁘고 긴장된다”며 “가슴이 두근두근 떨린다. 오늘 밤 11시 ‘설렘주의보’ 첫 방송 함께 해달라”고 했다. 이어 “끝까지 열심히 노력해서 ‘윤유정’으로 좋은 모습 보여드리겠다”는 소감을 밝혔다.

오늘(31일) 방송되는 ‘설렘주의보’ 1화에서는차우현과 윤유정의 스펙터클한 첫 만남이 펼쳐진다. 서로를 스토커와 차량 절도범으로 오해한 두 사람의 긴장감 넘치는 만남이 관전 포인트다.

‘설렘주의보’는 이날부터 매주 수∙목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