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완, CI ENT와 전속계약 만료…”1인 기획사 설립”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겸 배우 김동완. / 제공=CI ENT

그룹 신화 김동완이 소속사 CI ENT와의 전속 계약을 마치고 본격 홀로서기에 나선다.

CI ENT 관계자는 31일 “김동완과 논의한 끝에 매니지먼트 업무를 종료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어 “신뢰를 바탕으로 앞으로도 가수, 배우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할 김동완의 앞날을 응원하겠다”고 덧붙였다.

2014년 CI ENT와 전속 계약을 체결한 김동완은 영화 ‘글로리데이’ ‘시선 사이’, tvN 단막극 ‘소풍 가는 날’ 등 영화와 드라마를 넘나들며 활약을 펼쳤다. MBC ‘나 혼자 산다’와 tvN ‘외계인통신’ 등 시사와 예능프로그램에서도 두각을 나타냈다.

뮤지컬 ‘에드거 앨런 포(Edgar Allan Poe)’ ‘시라노(Cyrano)’ 등을 통해서는 색다른 매력을 뽐냈다. 신화 활동 외에 솔로 음반도 내놓고 자신만의 음악 색깔로 보여줬다.

김동완은 1인 기획사를 설립해 활동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