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시환, 2년 만에 가수 컴백…녹음 현장 공개로 기대 ‘UP’

[텐아시아=우빈 기자]

가수 박시환 / 사진제공=토탈셋 엔터테인먼트

가수 박시환이 자신의 SNS를 통해 녹음 현장을 공개했다.

박시환은 오는 11우러 7일 신곡을 발표하고 2년 만에 컴백한다.

소속사 토탈셋 측은 “오는 11월 7일 발표하는 신곡은 애절한 발라드로 박시환의 보이스 컬러를 한층 돋보이게 하는 곡” 이라고 설명했다.

박시환은 2016년 11월 발표한 ‘너없이 행복할 수 있을까’이후 리메이크 앨범과 OST 참여곡을 제외하면 약 2년만에 자신의 이름을 건 신곡을 발표한다.

그 동안 뮤지컬 ‘찌질의 역사’, 연극 ‘연애플레이리스트’ 등 폭넓은 활동을 펼치던 박시환은 오는 11월 10일 천안 신부문화회관을 시작으로 12월 2일 수원, 12월 24일 서울, 12월 25일 청주에서 차례로 공연 ‘피플콘서트 – 박시환 전국투어 [꿈을 꾸다]’를 개최해 전국의 팬들에게 따뜻한 박시환표 연말을 선물할 예정이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