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지효, 싱가포르 한류 박람회 홍보대사 위촉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배우 송지효/ 사진제공=마이컴퍼니

배우 송지효가 인도네시아와 베트남에 이어 싱가포르 한류 박람회 홍보대사로도 발탁돼 명실상부 ‘한류 퀸’임을 입증했다.

소속사는 30일 오전 “송지효가 오는 11월 1일부터 2일까지 싱가포르 마리나베이샌즈에서 개최되는 최대 규모의 한류 종합 엑스포인 ‘2018 싱가포르 한류 박람회'(주최 산업통상자원부/주관 KOTRA) 홍보대사로 위촉됐다”라고 밝혔다.

송지효는 1일 현지에서 열리는 개막식 참석을 시작으로 한류 박람회 참여 기업 부스 방문, 사회공헌활동(CSR) 전달식, 특별 인터뷰와 현지 팬사인회 등의 다채로운 일정에 참여해 홍보대사로서의 임무를 성실히 수행한다. 이 외에도 현지에 국내 우수 중소기업 제품을 소개하는 시네마틱 홍보영상 촬영에도 참여했다.

송지효가 홍보대사로 위촉된 ‘한류 박람회’는 패션, 뷰티 등 수출 촉진을 위해 한류마케팅을 접목한 해외 대규모 수출 전시 및 상담회다.

특히 송지효는 이례적으로 지난해 9월 ‘자카르타 한류 박람회’, 11월 ‘호치민 한류 박람회’에 이어 아세안(ASEAN) 지역의 중심지인 싱가포르에서 개최되는 한류 박람회까지 3번째로 홍보대사에 위촉됐다. 이 같은 소식이 싱가포르에도 알려지자, 다수의 현지 유력 매체들이 인터뷰를 요청하며 뜨거운 관심을 보이고 있다.

송지효는 오는 11월 영화 ‘성난황소’ 개봉을 앞두고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