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보러와요’ 윤종신 “개인 중심으로 기획된 방송, 참신해서 출연”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윤종신,날보러와요

가수 윤종신이 29일 오후 1시 30분 서울 상암동 JTBC 사옥에서 열린 JTBC 새 예능프로그램 ‘날보러와요-사심방송 제작기’의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 조준원 기자 wizard333@

“방송국의 기획도 중요하지만 개인이 중심으로 기획된 방송이어서 참신하다고 생각했습니다.”

가수 윤종신의 말이다. 그는 29일 오후 1시 30분 서울 상암동 JTBC 사옥에서 열린 JTBC 새 예능프로그램 ‘날보러와요-사심방송 제작기'(이하 ‘날보러와요’)의 제작발표회에서 “황교진 PD의 기획 의도를 듣고 평소 내 생각과 비슷해서 진행을 맡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지금까지 방송국의 기획에 맞춰 캐스팅이 이뤄졌다면, 이제는 개인 중심으로 변하고 있다. 최근 흐름과 맞는 프로그램이라는 생각이 들었고, 나 역시 배울 수 있겠다고 생각했다”고 밝혔다.

‘날보러와요’는 방송인들이 자신의 관심사에 맞춰 방송을 제작하는 과정을 담아내는 프로그램이다. 가수 노사연, 코미디언 조세호, 래퍼 마이크로닷, 외국인 방송인 알베르토 몬디가 ‘개인 방송인’으로 활약하며 가수 윤종신과 딘딘, 방송인 김구라 등이 MC로 나선다. 오는 30일 오후 11시 처음 방송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