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크런치, 11월 12일 컴백…앨범명 팬들이 직접 짓는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디크런치. 사진제공=올에스컴퍼니

그룹 디크런치(D-CRUNCH)가 오는 11월 12일 첫 번째 미니 앨범으로 컴백한다.

디크런치(D-CRUNCH)의 소속사 올에스컴퍼니는 지난 28일 공식 팬카페 및 유튜브와 SNS 채널을 통해 11월 첫 번째 미니 앨범으로 가요계에 컴백한다는 소식과 함께 미니앨범명을 공모하는 영상을 함께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영상에서는 디크런치(D-CRUNCH) 멤버들의 녹음실 작업 모습과 함께 ‘FIRST MINI ALBUM ‘?’ D-CRUNCH 2018.11.12’라는 문구가 등장했다.

올에스컴퍼니는 “이번 미니앨범도 디크런치(D-CRUNCH) 멤버들이 전곡 직접 작사, 작곡했다. 팬들이 직접 앨범명을 지어주며 의미 있는 첫 번째 미니앨범을 완성하고자 한다”고 취지를 밝혔다.

디크런치(D-CRUNCH)는 지난 8월 6일 데뷔 싱글 ‘0806’을 발표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