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운 우리 새끼’ 박수홍, 후배 김영희와 핑크빛 기류?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미운 우리 새끼’에서 김영희 집에 방문한 박수홍./사진제공=SBS

SBS ‘미운 우리 새끼’의 박수홍에게 심상치 않은 핑크빛 기류가 펼쳐진다.

28일 방송되는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박수홍에게 찾아온 예기치 않은(?) 러브라인에 관심이 주목된다. 박수홍은 아기자기한 여성 방에 혼자 앉아있는 모습이 공개돼 모벤저스의 맘심을 설레게 했다. 알고 보니, 수홍이 개그우먼 김영희의 집을 방문한 것.

수홍은 김영희의 어머니에게 상다리가 부러질 정도의 진수성찬과 뜨거운 환대를 받았다. 김영희의 어머니는 “사위가 온다면 이런 기분일까”라며 박수홍을 향한 폭풍 애정 공세를 펼쳤다.

김영희의 어머니는 딸의 장점을 적극 어필하며 수홍을 사위로 포섭하기 위한 작전을 시작했다. 수홍과 대화를 해보더니 “장모(?)하고는 잘 맞는 것 같다”며 한 발 앞서가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즉석에서 펼쳐진 김영희의 이상형 월드컵에서 박수홍은 ‘만인의 이상형’인 배우 하정우와 맞붙게 됐다. 김영희가 잠시 고민하는 모습을 보이자, 고민하는 딸을 향해 “하정우는 너 모른다”고 외친 영희 어머니의 다급함(?)에 폭소가 터지기도 했다.

두 달만 지나면 쉰 살이 되는 박수홍의 아슬아슬한 러브라인은 오는 28일 오후 9시 5분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