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티 인사이드’ 犬스틸러 낑깡이…서현진X안재현X문지인과 환상 호흡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뷰티 인사이드’ 비하인드 스틸/사진제공=스튜디오 앤 뉴, 용필름

JTBC ‘뷰티 인사이드’에서 랜선 집사를 양성 중인 ‘낑깡이’와 배우들의 환상 호흡이 깨알 재미를 선사하고 있다.

‘뷰티 인사이드’ 제작진은 27일, 극 중 한세계(서현진)만 알아보는 일편단심 로맨틱 반려견 ‘낑깡이’와 배우들의 훈훈한 현장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뷰티 인사이드’는 진짜 연애를 시작한 한세계와 서도재(이민기)는 물론, 강사라(이다희)와 류은호(안재현)의 예측 불가 ‘썸’으로 설렘을 선사하고 있다. 여기에 선물처럼 등장하는 연기력 만렙 ‘씬스틸러’ 배우들의 특별 출연은 꿀잼력을 높이며 시청자들을 사로잡고 있다. 한세계의 반려견으로 등장하는 낑깡이도 ‘씬스틸러’ 일등 공신 중 하나. 화려한 배우들 사이에서 남다른 존재감을 발산하며 깨알 재미를 선사하는 낑깡이는 시청자들의 사랑을 듬뿍 받고 있다.

공개된 사진 속 낑깡이와 함께하는 배우들의 화기애애한 분위기가 힐링을 선사한다. 배우들 역시 낑깡이 앞에서는 모두 무장해제. 서현진의 품에 안겨 꿀케미를 발산하기도 하고, 촬영을 준비하는 서현진과 손가락을 맞추며 치명적인 애교를 선보이는 모습도 광대 미소를 자아낸다. 작고 소중한 낑깡이를 쓰다듬는 서현진의 다정한 손길에서도 애정이 뚝뚝 묻어나온다.

서현진, 안재현, 문지인과는 이미 가족과도 같은 사이다. 적재적소에 딱 맞는 표정과 움직임을 보여주는 ‘견스틸러’ 다운 활약도 이들과의 호흡이 있기에 가능한 것. 사진 속 배우들 품에 편안하게 안겨서 남다른 비주얼 케미를 발산하는 낑깡이의 특급 매력이 훈훈함을 자아낸다. 귀여운 매력으로 바쁜 촬영 현장에 비타민 역할을 톡톡히 하는 낑깡이. 앞으로의 활약에도 기대를 높인다.

‘뷰티 인사이드’는 한세계와 서도재의 물오른 로맨스로 설렘 지수를 최고조로 높이고 있다. 한세계가 촬영 현장에서 어린이로 변해버리며 또다시 예측할 수 없는 전개가 예고됐다.

‘뷰티 인사이드’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