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멈때’ 김현중이 멈춘 시간 속으로 들어온 안지현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시간이 멈추는 그때’ 김현중, 안지현 스틸/사진제공=비에스픽쳐스, 보난자픽쳐스

KBS W 수목드라마 ‘시간이 멈추는 그때’(이하 ‘시멈때’)의 스틸컷이 공개돼 2화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지난 24일 처음 방송된 ‘시멈때’의 제작진은 25일 2화 방송을 앞두고 무릎을 꿇고 손을 든 김선아(안지현 분)과 그 앞에 나타난 문준우(김현중 분)의 모습을 공개했다.

지난 방송에서 준우가 선아의 건물로 이사를 오면서 두 사람의 이야기가 시작됐다. 아버지의 빚 때문에 아르바이트를 해야만 하는 선아는 교통사고가 날 뻔했다. 그 때 준우가 시간을 멈추고 선아를 구하려고 했다. 하지만 선아는 멈춰진 시간 안에서 움직이며 의미심장한 스토리를 예고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선아는 의문의 남자들 앞에 눈을 질끈 감고 있다. 준우는 선아 앞에 나타났고, 두 사람은 서로 마주보고 있다. 준우의 등장으로 선아를 제외하고 주변 사람들은 모두 멈춘 것처럼 보여 궁금증을 자극한다. 동시에 선아에게 겨눠진 총과 그 사이를 비집고 서서 선아와 마주한 준우의 깊은 눈빛에 많이 의미심장하다.

제작진은 “지난 방송에서는 준우가 시간을 멈추는 능력을 보여주고 그 멈춰진 시간 속에서 다른 사람들과는 달리 움직이는 선아의 모습이 드러났다. 2화에서는 그 일로 인해 두 사람 사이에 펼쳐질 스토리가 전개될 예정이며 이외에도 휴머니즘이 담긴 다양한 이야기를 녹여낼 것”이라고 귀띔했다.

‘시멈때’ 2회는 25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