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기하와 얼굴들 ‘초심’ M/V, ‘범죄와의 전쟁’ 윤종빈 감독이 연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장기하와 얼굴들 ‘초심’ 커버. 사진제공=두루두루 아티스트 컴퍼니

밴드 장기하와 얼굴들이 마지막 앨범 발매에 앞두고 오는 25일 선공개곡을 발매한다.

소속사 두루두루 아티스트 컴퍼니는 지난 23일 공식 SNS를 통해 정규 5집의 선공개곡 ‘초심’의 티저 포스터를 공개했다.

공개된 티저 속에는 영화 ‘범죄와의 전쟁’ 포스터를 만화체로 패러디한 이미지가 담겨있다. 포스터에 그려져 있는 인물들 역시 장기하와 얼굴들의 멤버들과 닮아 있다.

실제로 ‘초심’의 뮤직비디오는 ‘범죄와의 전쟁’‘공작’ 등의 윤종빈 감독이 직접 연출을 맡았다. 장기하와 얼굴들이 ‘범죄와의 전쟁’의 OST ‘풍문으로 들었소’를 불러 영화 못지 않은 큰 흥행을 이끌어냈던 인연이 이번 뮤직비디오 작업으로까지 이어졌다.

함께 공개된 두 번째 티저 포스터에는 장기하와 배우 김성균, 이선빈의 그림이 담겨 있어 이들이 뮤직비디오 주연으로 활약할 것임을 예고하고 있다.

이번 티저는 유투브 크리에이터 총몇명이 작업했다.

앞서 장기하와 얼굴들은 “곧 발매될 5집은 장기하와 얼굴들의 마지막 앨범이 될 예정으로, 2019년의 첫날을 기점으로 저희 여섯 명은 각자의 길을 가게 된다. 가장 멋진 모습일 때 가장 아름답게 밴드를 마무리하려 한다”고 했다.

장기하와 얼굴들은 5집 앨범 발매 직후부터 연말까지 각종 공연과 전시 등 활발한 활동을 준비 중으로, 마지막 순간들을 팬들과 함께 장식하며 행복한 마무리를 선물할 계획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