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지현, 데뷔 후 첫 팬미팅 ‘남지현의 첫 번째 담소회’ 개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배우 남지현. 사진제공=tvN

배우 남지현이 오는 11월 25일 모교인 서울 마포구 서강대에서 ‘남지현의 첫 번째 담소회’를 연다.

이는 남지현의 데뷔 후 첫 단독 팬미팅이다.

남지현은 2004년 데뷔했다. 이후 드라마 ‘쇼핑왕 루이”수상한 파트너’부터 시작해 현재 방송 중인 tvN ‘백일의 낭군님’까지 출연하는 작품마다 호평 받고 있다.

‘남지현의 첫 번째 담소회’의 티켓은 30일 오후 2시부터 멜론 티켓에서 예매할 수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