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평상 축하해”…한지민·권소현, 맞짱 후 진한 우정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한지민-권소현/ 사진=한지민 인스타그램

배우 한지민이 영화 ‘미쓰백’에서 대립한 권소현의 영평상 수상을 축하했다.

한지민은 지난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주미경 역할을 위해 쏟아부은 너의 열정과 노력을 가장 가까이에서 봤기에…진심으로 너의 수상을 가장 많이 축하해! 소현아! 네가 있었기에 미쓰백으로 살아갈 수 있었어! 고마워”라는 글과 함께 여러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한지민과 권소현은 영화 ‘미쓰백’ 분장을 하고 의상을 입은 채 다정하게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특히 망가짐을 불사하고 재미난 표정을 지어 보이며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보이고 있다.

한지민은 ‘미쓰백’에서 성폭행의 위기에서 자신을 구하려다 전과자가 된 백상아 역을 맡아 열연했으며, 권소현은 어린 지은(김시아)을 학대하는 내연녀 주미경을 맡아 악독한 연기를 펼쳤다. 극 중 두 사람은 공사장에서 피터지는 싸움을 벌였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