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송아, ‘복수가 돌아왔다’ 출연 확정…유승호·조보아와 호흡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배우 채송아/사진제공=블레스이엔티

배우 채송아가 SBS 드라마 ‘복수가 돌아왔다’(이하 ‘복수돌’)로 안방극장에 복귀한다.

소속사 블레스이엔티는 19일 채송아가 ‘복수돌’에 출연해 시청자를 다시 만난다고 알렸다. 채송아는 2014년 SBS 드라마 ‘기분좋은날’ 이후 4년 만에 안방극장에서 활약할 예정이다.

‘복수돌’은 학교 폭력 가해자로 몰려 퇴학을 당한 강복수(유승호)가 어른이 된 후 복수를 위해 학교로 돌아가지만 예기치 않은 사건에 휘말리는 유쾌한 학원 로맨스. 채송아는 극 중 설송고 학생들의 건강을 책임지는 양호 선생님으로 활약한다. 이 캐릭터는 묘하게 핵심을 찌르는 신묘한 고민상담으로 마음까지 헤아린다.

‘복수돌’에는 채송아를 비롯해 유승호, 조보아 등이 출연한다. 또한 신인작가 김윤영과 ‘기름진 멜로’ 함준호 PD가 의기투합한 작품으로, 오는 12월 첫 방송될 예정이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