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승연, 영화 데뷔작 ‘별리섬’서 베테랑 수학강사 변신…미모는 덤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별리섬’ 공승연/ 사진제공=BH엔터테인먼트

배우 공승연이 영화 ‘별리섬(My Dream Class)’에서 ‘베테랑 수학쌤’으로 변신했다.

공승연은 외딴섬 ‘별리섬’의 3년차 베테랑 수학 강사 ‘정석’ 역을 맡았다. 개성 충만한 아이들이 모인 ‘드림 클래스’에서 통제불능 중학생들을 가르치며 순탄치 않은 별리섬 생활을 이어 간다.

공개된 비하인드 스틸에서 모니터링을 하고 있는 공승연의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정갈하게 빗어 넘긴 헤어스타일에 단아한 미모는 덤. 본인의 연기를 체크하는 모습을 통해 배우로서의 진지한 면모를 엿볼 수 있는 것은 물론, 첫 영화에 대한 설렘마저 느껴진다.

공승연의 영화 데뷔작이자 변요한, 박희순과 호흡을 맞춘 단편 영화 ‘별리섬’은 오는 25일 온라인을 통해 공개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