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렘주의보’ 한고은, 윤은혜 소속사 대표로 변신…당당한 아우라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N 새 수목드라마 ‘설렘주의보’의 한고은/사진제공=(유)설렘주의보

MBN 새 수목드라마 ‘설렘주의보’에 출연하는 한고은의 첫 스틸컷이 공개됐다.

오는 31일 처음 방송되는 ‘설렘주의보’에 한재경으로 변신한 한고은의 카리스마 넘치는 첫 스틸이 공개됐다.

‘설렘주의보’는 독신주의 철벽남인 스타닥터 차우현(천정명)과 연애 지상주의자인 톱배우 윤유정(윤은혜)이 각자의 말 못할 속사정으로 가짜 스캔들을 만들어 내면서 벌어지는 위장 로맨스 드라마다.

한재경(한고은)은 윤유정의 소속사 대표이자 어린 시절 친자매처럼 자란 끈끈한 사이다. 윤유정이 배우로서 더욱 인정받고 역량을 펼쳐나가기를 누구보다 바라는 든든한 서포터로 사생활까지 관리하는 철저함을 보인다.

23일 공개된 사진 속에는 한재경의 당당한 자태가 담겼다. 패션 또한 흰 블라우스에 시계,  하나로 묶은 머리로 시크한 매력을 드러내고 있다.

‘설렘주의보’ 관계자는 “심플하면서도 전문적인 한고은의 패션 센스가 그의 탄탄한 연기내공과 더해져 한재경 캐릭터를 한층 완성도 있게 만들 예정”이라며 “대표와 배우로 호흡을 맞추는 윤은혜와의 워맨스도 기대해달라”고 밝혔다.

‘설렘주의보’는 ‘마성의 기쁨’ 후속으로 오는 10월 31일 오후 11시 처음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