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T 127, 美 데뷔 앨범 ‘빌보드 200’ 86위…K팝 보이그룹 두 번째 최고 기록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NCT 127, 빌보드 200 진입 기사 캡처/사진제공=SM

NCT 127이 미국 데뷔 앨범으로 빌보드 메인 앨범 차트인 ‘빌보드 200’에 올랐다.

빌보드가 22일(현지시간) 발표한 “‘Regular-Irregular’ 앨범으로 빌보드 200에 첫 진입하다”(NCT 127 Earn First Billboard 200 Entry With ‘Regular-Irregular’ Album)라는 제목의 기사에 따르면 지난 12일 발매된 NCT 127의 첫 정규 앨범 ‘NCT #127 Regular-Irregular’는 ‘빌보드 200’에서 86위를 기록하며 처음 등장했다.

또한 빌보드는 “NCT 127은 이 성과를 통해 빌보드 200 역사에서 K-POP 보이 그룹 역대 두 번째 최고 기록을 남기게 됐다”고 전했다.

더불어 “이들은 앨범 발매에 앞서 ‘지미 키멜 라이브’에서의 타이틀 곡 ‘Regular’ 데뷔 무대, K-POP 가수 최초 애플뮤직과의 ‘UP NEXT’(업 넥스트) 선정,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AMA) 레드카펫 참석 등 미국에서 놀라운 활동을 펼쳐 새로운 차트 기록을 이끌어냈다”며 “서울을 기반으로 활동하는 이 보이그룹은 자랑스럽게 자신들만의 도시와 전 세계 팬덤을 만들어 내는 데 성공했다”고 호평했다. 

NCT 127의 첫 정규 앨범 ‘NCT #127 Regular-Irregular’는 중독적인 ‘라틴 트랩 (Latin Trap)’ 장르의 타이틀 곡 ‘Regular’를 비롯해 총 11개 트랙이 수록됐다. 국내 각종 음반 차트 2주 연속 1위, 아이튠즈 종합 앨범 차트 전 세계 22개 지역 1위, 중국 샤미뮤직 한국 음악 차트 1위를 기록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