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1cm 꼬꼬마”…박은지, 출산 앞둔 혜박 ‘순산 기원’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박은지-혜박/ 사진=박은지 인스타그램

방송인 박은지가 모델 혜박과 함께한 사진을 공개했다.

박은지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모델 혜박과 다정하게 찍은 사진을 게재하며 남다른 친분을 과시했다.

사진 속 박은지와 혜박은 카메라를 응시한 채 환한 미소를 짓고 있다. 특히 171cm로 큰 키에 속하는 박은지는 세계적인 모델 혜박 옆에서 꼬꼬마로 변신해 보는 이들의 웃음을 선사하고 있다.

박은지와 혜박은 각별한 사이다. 박은지는 첫 아이 출산을 앞두고 있는 혜박을 위해 시애틀을 방문해 순산을 기원하며 축하인사를 전했다.

박은지는 특유의 노하우와 센스, 털털한 성격을 살린 SNS 뷰티 콘텐츠로 대중과 적극적으로 소통, 뷰티 인플루언서로서 맹활약하고 있다.

2005년 MBC 기상캐스터로 데뷔했고 2013년 퇴사 후 프리랜서 방송인으로 전향했다. 배우로도 영역을 넓혀 tvN ‘꽃할배 수사대’, SBS ‘질투의 화신’, KBS2 ‘부탁해요, 엄마’, 영화 ‘오늘의 연애’ 등에 출연해 존재감을 드러냈다. 또 SBS 라디오 파워FM의 DJ와 TV 조선 ‘강적들’, FashionN ‘팔로우 미 스페셜’, K Star ‘진짜뷰티’, JTBC2 ‘뷰티정상회담’ 등을 통해 시사와 뷰티, 패션을 아우르는 진행실력을 보여줬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