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5th 대종상] ‘독전’ 故 김주혁, 남우조연상 수상…김석준 상무 “배려 깊었던 사람”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고(故) 김주혁 / 사진=사진공동취재단

배우 고(故) 김주혁이 영화 ‘독전’으로 대종상영화제 남우조연상을 수상했다.

22일 오후 서울 세종로 세종문화회관에서 ‘제55회 대종상 영화제’가 열렸다.

남우조연상 후보에는 기주봉(‘공작’), 고 김주혁(‘독전’), 송새벽(‘7년의 밤’), 스티브 연(‘버닝’), 진선규(‘범죄도시’)가 이름을 올렸다.

이날 무대에는 고 김주혁을 대신해 소속사 나무엑터스 김석준 상무가 대리 수상했다. 김 상무는 “다음 주면 (김주혁이 세상을 떠난지) 1년이 다 된다. 평소 배려가 많았던 친구라 같이 했던 많은 분들에게 감사의 말씀을 전했을 것 같다. 이 상은 잘 전하겠다”고 인사했다.

‘독전’은 아시아를 지배하는 유령 마약 조직의 실체를 두고 펼쳐지는 범죄극이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