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퍼톤스, 12월 연말공연 ‘롱웨이 :투홈’ 개최

[텐아시아=우빈 기자]

페퍼톤스 연말콘서트 포스터 / 사진제공=안테나

밴드 페퍼톤스(신재평, 이장원)가 오는 12월 연말 콘서트를 연다.

페퍼톤스의 소속사 안테나는 22일 공식 SNS를 통해서 페퍼톤스 2018 연말공연 ‘롱웨이: 투홈 (LONG WAY : TO HOME) 의 포스터를 전격 공개했다.

이번 연말공연의 포스터는 특별히 일러스트레이터 코쿠마(KOKOOMA)가 작업해 서정성을 더했고 너른 바다에 한 곳을 응시하는 두 사람의 뒷모습이 담겨있다. 포스터에서부터 페퍼톤스의 청량함이나 산뜻한 분위기보다 소박하고 따뜻한 느낌이 물씬 느껴져 이번 연말공연의 콘셉트에도 더욱 기대가 모아진다.

올해는 페퍼톤스의 정규 음반이 발매되었던 해로 음반 발매 기념 공연, 클럽투어 모두 음반의 타이틀인 ‘롱웨이(LONG WAY)’에서 파생된 콘셉트로 오랫동안 머나먼 길을 떠났다가 돌아오는 긴 여행의 느낌으로 치러졌다. 이 긴 여정의 마무리로 한 해의 끝에서 만나는 연말공연 역시 ‘롱웨이: 투홈’이라는 타이틀 아래 팬들과의 따뜻한 소통을 이어갈 예정이다.

앞서 페퍼톤스는 지난 주말에 참가한 ‘2018 그랜드 민트 페스티벌’에서 “많은 상의 끝에 오는 12월의 만남을 준비하고 있다”고 밝혀 팬들의 기대감이 한껏 높아진 상황이다. 연말 공연의 열띤 분위기와 풍성한 사운드, 열정적인 라이브에 소박함과 친근함을 더할 이번 공연에 벌써부터 팬들의 기대가 뜨겁다.

페퍼톤스의 연말공연 ‘롱웨이:투홈’는 오는 12월 7일부터 9일까지 총 3일간 서울 이화여대 삼성홀에서 열리며 티켓 예매는 오는 26일(금) 오후 8시 티켓 예매 사이트 인터파크를 통해 시작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